광고
광고
로고

인천대 학생생활상담소, 찾아가는 정신건강 서비스 ‘마음안심버스’교내 운영

신정식 기자 | 기사입력 2022/04/13 [11:51]

인천대 학생생활상담소, 찾아가는 정신건강 서비스 ‘마음안심버스’교내 운영

신정식 기자 | 입력 : 2022/04/13 [11:51]

 

[미디어타임즈=신정식 기자]  인천대학교 학생생활상담소(소장 이영애)는 인천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와 협력하여 12일(화)에 찾아가는 정신건강 서비스 ‘마음안심버스’를 처음으로 운영하였다.

 

이날 운영된 ‘마음안심버스’는 약 2시간 동안 40여명의 학생들과 교직원들이 참여하여 자신들의 두뇌와 신체 스트레스 상태를 체크해 보고 검사결과에 대한 상세한 설명을 통해 스스로의 마음건강을 진단하는 기회를 가졌다.

 

 ‘마음안심버스’는 코로나19로 인해 불안과 우울 등 심리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과 교직원들의 마음을 살피고 다양한 심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운행하는 이동버스로 정신건강 서비스가 필요한 인천시 소재 대학교에 직접 찾아가 심리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버스 내부는 심리안정기기 이용 공간, 스트레스 측정 공간, 집단 프로그램·상담 공간, 개인상담 공간으로 구성되어 있고, 스트레스 측정, 마음건강 검사, 심리회복 프로그램 기기 이용, 검사결과에 따른 1:1 정신건강 상담 등이 제공된다. 고위험으로 판단되는 학생들의 경우 치료비 지원 등을 통해 마음건강 회복을 도울 예정이다.

 

코로나19의 장기화로 20~30대의 우울 위험군과 자살 생각률이 매우 높게 나타나고 있는 상황에 따라 학생생활상담소는 1학기 중 세 차례(4월12일, 5월10일, 6월14일)에 걸쳐 ‘마음안심버스’를 운영할 계획이며, 2학기에도 계속 운영을 할 예정이다.

 

학생생활상담소에서는 인천대학교 구성원들의 일상 속 마음건강 관리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건강하고 활기찬 대학생활을 영위하도록 살피고 돕는데 앞장서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