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스마트 워치로 시작하는 건강관리” 옹진군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 최초검진 실시

김광한 기자 | 기사입력 2022/05/06 [12:16]

“스마트 워치로 시작하는 건강관리” 옹진군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 최초검진 실시

김광한 기자 | 입력 : 2022/05/06 [12:16]


[미디어타임즈=김광한 기자] 옹진군은 코로나로 잠정 중단되었던 건강증진업무의 재개에 따라, 군민 건강을 관리하기 위해 2022년도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의 최초검진을 시작한다.

옹진군은 당초 사업목표는 100명이었으나, 137명이 사전 신청을 하는 등 높은 참여율로 인해 사업량을 110명까지 최대로 끌어올려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5월17일 백령도를 시작으로 대청면, 영흥면, 북도면의 검진을 수행하고, 6월 2~4주에 자월면, 덕적면, 연평면을 끝으로 최초검진을 마무리 짓는다.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사업’은 스마트폰 사용이 가능한 참여자에게 모바일 앱(APP)을 통해 보건소 전문가가 비대면 맞춤형 건강상담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참여자는 총 24주(6개월)동안 코디네이터, 의사, 간호사, 영양사, 건강운동관리사로 구성된 모바일헬스케어팀이 해당 도서지역으로 출장하여 초기·중간·최종 건강검사(신체계측, 체성분검사, 혈액검사 5종, 설문작성)를 진행하고, 검사외에도 맞춤형 건강 서비스 프로그램으로 1:1 맞춤형 건강 코칭을 6개월 간 스마트 폰과 앱, 손목형 스마트 밴드(워치)를 통해 제공받게 된다.

또한, 6개월간 중도탈락 없이 건강관리에 참여한 대상자에게는 졸업장과 소정의 기념품도 제공한다.

보건소 관계자는 “ 코로나 19로 비대면 건강관리서비스의 중요성이 더욱 대두되고 있어, 군민이 보다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