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옹진군 2022 폭염대응 종합대책 수립

김광한 기자 | 기사입력 2022/05/16 [11:00]

옹진군 2022 폭염대응 종합대책 수립

김광한 기자 | 입력 : 2022/05/16 [11:00]


[미디어타임즈=김광한 기자] 옹진군은 여름철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해 ‘2022년 폭염대응 종합대책’ 수립을 완료하고 이번 달 20일부터 4개월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기상청 발표에 따르면 올해 여름은 평년보다 기온이 높겠으며, 고온현상이 빈번할 예정이다.

옹진군은 이번 달 20일부터 오는 9월30일까지 4개월간 폭염 상황관리 TF팀을 구성하여 운영한다.

▲상황총괄반 ▲현장지원반 ▲시설응급복구반 ▲구조구급반 총4개반 16명으로 조직될 TF팀은 폭염주의보 발령 시, 부군수를 실장으로 하는 폭염대책 종합상황실로 전환하여 운영된다.

취약계층 보호를 위하여 재난도우미 270명을 별도로 구성하여 독거어르신, 저소득 고령가구 등 지역사회 폭염 취약계층 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예정이다.

대책기간 중 무더위쉼터 총95개소(실내74,야외21) 및 폭염저감시설(그늘막 16개)을 설치 운영 한다.

이외에도 열섬현상 방지를 위한 살수차를 운영하고, 에너지 절약관리 집중, 민간단체 및 관계기관등과 긴밀한 협력체제 유지 등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 이번 폭염대책 수립을 통하여 폭염 피해 없이 안전하고 쾌적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