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6(월)

수원시, 전국 최초 안심숙소 연장 운영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 수원인계점 추가…이비스 앰버서더는 서비스 종료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5.04 09: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자료사진1)해외입국자 안심숙소로 활용하는 한 호텔.jpg
안심숙소로 활용하고 있는 한 호텔 로비.

 

해외입국자로 인한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수원시가 전국 최초로 도입해 전국적인 롤모델이 됐던 안심숙소 서비스가 연장 운영된다.

 

수원시는 당초 4월 말까지 한시적으로 운영하기로 했던 안심숙소를 코로나19 종료 시까지 연장 운영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 수원인계점을 안심숙소로 추가 지정해 5월부터는 해당 호텔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다만 기존에 운영하던 안심숙소 중 이비스 앰배서더 호텔은 안심숙소 서비스를 종료, 더 이상 해외입국자 가족 할인 서비스를 제공하지 않는다.

 

이비스 앰배서더 호텔은 내부 인테리어 공사 일정을 조정하면서 수원시 안심숙소 서비스 이용에 협조해 왔으나 더 이상 일정을 미룰 수 없어 서비스를 종료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에 따라 수원시민들이 향후 이용할 수 있는 안심숙소는 벨류 하이엔드, 코트야드 메리어트, 노보텔 앰배서더, 라마다프라자호텔, 홀리데이인익스프레스 수원인계점 등 총 5곳이다.

 

안심숙소는 지난 41일 해외입국자 자가격리가 의무화되기 이전인 327일 수원시가 지역 내 5개 호텔과 업무협약을 맺고 해외입국자 가족이 이용할 경우 최대 70%를 할인하는 서비스다.

 

즉 입국자가 자택에서 자가격리를 하는 동안 가족이 저렴하게 호텔을 이용함으로써 지역사회 전파를 차단하는 선제적 방역 조치였다.

 

서비스 시작 이후 430일까지 한 달여간 총 410명의 입국자 가족이 안심숙소를 이용하며 지역사회 확산 방지에 일조했다.

 

특히 전라북도 전주와 경기도 안산, 서울특별시 강남구 등 각 기초지자체에서 벤치마킹을 위한 문의가 잇따르는 등 대내외적으로도 입소문을 얻었다.

 

염태영 수원시장은 높은 의식 수준으로 안심숙소 서비스를 적극 이용하며 방역에 동참해 준 시민들께 감사하다시민들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관리로 지역사회 전파를 최대한 억제하겠다고 말했다.

태그

BEST 뉴스

전체댓글 0

  • 511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원시, 전국 최초 안심숙소 연장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