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윤희근 경찰청장, 최우수 베스트팀장 공관 초청 오찬 격려

2023년 최우수 베스트팀장 및 가족 16명 초청, 경찰청장 공관 오찬 행사

신정식 기자 | 기사입력 2024/03/21 [17:19]

윤희근 경찰청장, 최우수 베스트팀장 공관 초청 오찬 격려

2023년 최우수 베스트팀장 및 가족 16명 초청, 경찰청장 공관 오찬 행사

신정식 기자 | 입력 : 2024/03/21 [17:19]


[미디어타임즈=신정식 기자] 윤희근 경찰청장은 3월 21일 경찰청장 공관에서 2023년 최우수 베스트팀장 및 가족 16명을 초청하여 오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동료들에 대한 존중, 소통 등을 통해 소속 부서의 ‘업무 효과성’을 향상한 공로가 있는 팀장들을 격려하기 위하여 개최됐다.

경찰청에서는 상호존중·소통활성화 등 수평적 리더십 발휘를 통해 조직문화 개선에 공헌한 중간관리자(계·팀장급)를 매월 발굴해오고 있으며, 2023년 2월부터는 베스트팀장 중에서도 공적이 가장 우수한 ‘최우수 베스트팀장’을 선발하여 격려하고 있다.

오찬에 참석한 ‘최우수 베스트팀장’은 지역 경찰, 수사 형사, 여성 청소년 등 각각의 분야에서 팀원들과 함께 사기, 스토킹, 강력범인 검거 등 우수한 성과를 보여준 중간관리자 경찰관들이다.

윤 청장은 경찰청 관계자들과 함께 참석자들을 직접 맞이했으며, 행사 중에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기능별로 들의 고충과 건의 사항에 귀 기울이는 등 적극적으로 소통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서울 광진경찰서 화양지구대 고광수 팀장은 “팀원들의 말을 경청하고, 열린 마음으로 업무에 최선을 다해 왔다.”라고 말하며, “앞으로도 팀원들과 소통하며 안전한 지역 치안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윤 청장은 이날 행사에서 “팀장의 역할은 지시자의 역할보다는 실무자가 효과적으로 업무를 할 수 있도록 돕는 헬퍼(Helper), 링커(Linker)라는 점이다.”라고 말하며, 참석자들에게 “경찰 조직의 가교이자 기둥인 팀장들이 자긍심을 가지고 업무에 임할 수 있도록 지원책들을 확대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