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충북도, 반도체, 이차전지 등 핵심소재 기술 고도화 마련

첨단정밀화학소재 개발지원센터 오는 2028년 목표, 총사업비 198억 원 규모 충주기업도시에 구축 예정

편집 기자 | 기사입력 2024/05/30 [07:10]

충북도, 반도체, 이차전지 등 핵심소재 기술 고도화 마련

첨단정밀화학소재 개발지원센터 오는 2028년 목표, 총사업비 198억 원 규모 충주기업도시에 구축 예정

편집 기자 | 입력 : 2024/05/30 [07:10]


[미디어타임즈=편집 기자] 충북도는 2024년 산업통상자원부 산업기술혁신 기반조성사업을 통해 ‘디지털 융합 기술 활용 첨단정밀화학소재 성능고도화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30일 밝혔다.

본 사업으로 충북도와 충주시는 고등기술연구원과 함께 고성능 첨단소재 확보를 위하여 2028년까지 충주 기업도시에 연면적 1천156㎡ 규모의 지원시설을 구축할 계획이다.

사업비는 국비를 포함해 총 198억원으로 한국산업기술시험원, 한국교통대학교와 함께 연구개발을 추진한다.

이에 따라 중소·중견기업이 구축하기 어려운 첨단 핵심소재 분야에 디지털 기술 기반 3D 모사 분석, 성능 예측 시뮬레이션 기술을 융합하여 설계·제조 비용을 절감하고 시험인증 등 전 주기를 지원한다.

특히, 이번 사업 선정으로 반도체 패키징, 이차전지 양극재, 배터리팩 등 충북도 주력산업 역량 강화에 크게 기여하고 디지털 기반 신소재 기술혁신 중심에 서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도 관계자는 “국내 전·후방산업에 필수적인 첨단정밀화학소재 개발지원센터 구축을 통하여 중소·중견 소재부품 기업이 폭넓은 지원을 바탕으로 미래 신산업 초격차 거점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