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로고

삼성전자, '국제수자원관리동맹' 최고 등급 인증 획득

화성캠퍼스, AWS '플래티넘' 등급 취득 … 수자원 관리 체계 우수성 입증

신정식 기자 | 기사입력 2023/03/22 [17:29]

삼성전자, '국제수자원관리동맹' 최고 등급 인증 획득

화성캠퍼스, AWS '플래티넘' 등급 취득 … 수자원 관리 체계 우수성 입증

신정식 기자 | 입력 : 2023/03/22 [17:29]

▲ 삼성전자 평택사업장 내부에 조성된 연못 모습.    

 

[미디어타임즈=신정식 기자]  삼성전자가 '국제수자원관리동맹(AWS, Alliance for Water Stewardship)'으로부터 최고 등급인 '플래티넘' 인증을 획득했다.

 

AWS는 UN국제기구 UNGC(UN Global Compact Network)와 CDP(Carbon Disclosure Project) 등 국제 단체가 설립에 동참한 물 관리 인증 기관으로, 기업이 종합적인 수자원 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있는지를 평가한다.

 

AWS 인증은 ▲안정적인 물 관리 ▲수질오염물질 관리 ▲수질 위생 ▲유역 내 수생태계 영향 ▲거버넌스 구축 등 총 100개 항목 평가 결과에 따라 최고 등급인 플래티넘에서 골드, 코어까지 3단계로 구분된다.

 

▲ 삼성전자 화성사업장 전경.    

 

삼성전자 화성캠퍼스는 2020년 영국 카본트러스트가 수여하는 '물 사용량 저감' 인증에 이어 AWS 인증까지 받아 업계 최초로 수자원 관리 역량을 검증하는 국제 인증 2종을 모두 획득하는 성과를 거뒀다.

* [21/06/03] 삼성전자, 전 세계 반도체 업체 최초 전 사업장 '탄소/물/폐기물 저감' 인증(https://bit.ly/3ce8KP0)

 

삼성전자는 화성캠퍼스뿐만 아니라 국내외 반도체 사업장을 대상으로 AWS 인증 취득을 확대할 계획이다.

 

AWS 에이드리언 심 CEO는 "삼성전자 화성캠퍼스는 한국에서 처음으로 플래티넘 등급을 취득한 사례"라며 "삼성전자 반도체 사업장은 수자원 관리 체계가 매우 우수할 뿐만 아니라 향후 한국의 많은 기업들이 적극적인 수자원 관리를 해 나가는데 모범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전자 DS부문 EHS센터장 송두근 부사장은 "이번 AWS 인증은 이해관계자와 소통과 협력 등 회사의 지속적인 수자원 관리 노력이 반영된 결과"라며 "앞으로도 정부ㆍ지역사회ㆍ관련 업계 등과 협력을 더욱 강화하며 수자원 관리 활동을 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 EHS(Environment, Health and Safety)

 

한편, 삼성전자는 3월 22일 '세계 물의 날'을 맞이해 ESG 관련 애니메이션 '둥둥 오~~달수'를 삼성전자 반도체 유튜브(https://youtu.be/9twieaqX-wo)에 공개했다. 삼성전자에서 방류되는 풍부하고 깨끗한 물로 오산천의 생태계가 복원되면서 돌아온 수달이 주인공으로 등장해 ESG에 대한 주제를 다각도로 다룰 예정이다.

* 반도체 사업장에서 방류되는 청정한 물로 오산천의 수량이 풍부해지며 수생태계가 회복, 물이 맑아지자 어류와 조류 등 생물들을 포함해 수달도 하천으로 돌아왔음. DS(Device Solutions)부문은 2020년부터 DS의 초성에 맞춰 '달수'라는 수달 캐릭터를 만들어 ESG 마스코트로 활용 중.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